농담대학교 개교 제10주년 및 전서 개설 제8주년 - 내년에도 만나요~ 제발~
농담대학교와 전서관리위원회는 2016년 12월 19일(월)부터 2017년 2월 28일(화)까지 통상업무를 중지합니다. (사유: 동계 방학)

경성제국대학

농담학회 전서
이동: 둘러보기, 검색

경성제국대학(京城帝國大學, 京城帝国大学 게이조데이코쿠다이가쿠[*])은 경성(지금의 서울)에 있었던 대학으로, 1924년에 일본의 6번째 제국대학으로 설립되었으며, 대일본제국의 패망과 함께 조선이 해방된 후 경성대학이 되었다가, 1946년에 서울대학교가 설립되면서 해체되었다. 약칭은 조다이(城大) 또는 경성제대이다.

법문학부, 이공학부, 의학부, 예과(교양과정)로 구성되었다. 각 학부는 모두 서울 동숭동 일대에 있었고, 예과는 현재 청량리의 세종대왕기념관 근처에 있었다.

역사

일제시대에는 조선 지역의 유일한 대학교였으며, 해방과 함께 학교 이름이 경성대학(京城大學)으로 바뀌었다. 경성대학은 1946년 8월 22일에 미군정의 법령(국대안)에 따라 폐쇄와 동시에 서울시내에 있던 아홉개 전문학교와 통합되어 서울대학교가 설립되었다.

연혁

1924년 5월 조선총독부가 소관하는 제국대학으로서 설림됨. 대학예과(수료연한 2년)도 설치됨.
1926년 5월 법문학부, 의학부가 설치.
1934년 예과 수료연한을 3년으로 연장.
1941년 이공학부 설치.
1942년 5월 고지요양연구소가 부설됨.
1945년 6월 대륙자원과학연구소가 생김.
1945년 8월 15일 해방과 함께 경성대학으로 개칭.
1946년 7월 13일 문교부장 유억겸, 차장 오천석에 의해 국립 서울대학교 설립안(이른바 ‘국대안’)이 발표됨.
1946년 8월 미군정 법령 102호 〈국립서울대학교 설립에 관한 법령〉에 따라 폐지와 함께, 서울 시내의 아홉개 전문학교와 통폐합하여 서울대학교가 출범함.

주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