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담대학교 개교 제10주년 및 전서 개설 제8주년 - 내년에도 만나요~ 제발~
농담대학교와 전서관리위원회는 2016년 12월 19일(월)부터 2017년 2월 28일(화)까지 통상업무를 중지합니다. (사유: 동계 방학)

양창수

농담학회 전서
이동: 둘러보기, 검색
파일:Yang Chang-soo.jpg
양창수 교수

양창수(梁彰洙, 1952년 ~ )는 대한민국의 민법학자이자 법조인이다.

1952년에 제주에서 태어나 1974년에 서울대학교 법과대학을 졸업하고, 제16회 사법시험에 합격했다. 1977년에 논문 「원시적 불능급부에 관한 계약의 무효론에 대한 비판적 고찰」로 석사학위를 취득하고, 함께 사법연수원을 수료한 뒤 군법무관을 거쳐 이후 5년간 지방법원의 판사로 재직하였다.

1985년에는 판사직을 사직하고 서울대학교 법과대학 전임강사를 시작으로 강단에 섰으며, 1987년에는 「일반부당이득법의 연구」로 박사학위를 취득한 것과 함께 동대학 조교수가 되었다. 1991년에 부교수, 1996년에는 교수가 되었으며, 이후 대법관 후보로 거론되거나,[1] 민법개정위원으로 선임되는 등 학술적 연구와 함께 법률가로서도 유명해졌다.

1991년부터 2005년에 걸쳐 출간한 『민법연구』(전 8권)와 함께 1991년에 초판을 낸 『민법입문』이 대표적인 저서로 거론된다. 판사 경험을 바탕으로 한 실무와 이론의 접목의 균형있는 연구를 비롯하여, 대한민국 이외의 외국의 법이론과 제도를 비판적으로 검토하고 수용하려는 노력을 기울여 왔다. 2007년 12월 18일에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국가석학 15명 가운데 1명으로 뽑히기도 했다.[2]

주석

  1. 대법관 5명 7월 동시퇴임… 내달 새후보 임명제청, 동아일보 2006년 5월 1일자.
  2. 2007년 국가석학 15명 선정 인문사회·기초학문 분야, 국민일보 2007년 12월 18일자.